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6/10'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6.10.22 流가 정한 규칙

流가 정한 규칙

~06년 2006.10.22 16:00 |
1.

우리 집에는 이런 저런 규칙이 있다.

예를 들면,

"식사 중에는 놀지 않는다."

"밖에서 놀다 집에 돌아오면 손을 씻는다."

"편식하지 않는다."

등 등이다.

流도 얼마 전에 조심스레 생애 첫번째 규칙을 엄마 아빠에게 제안했고, 이는 천만 다행이도 가족회의에서 조건부 승인을 받았다.

다음이, 流가 제안한 첫번째 규칙이다.

"엄마, 아빠는 流에게 화를 내지 않는다."

2.

어느 아이나 그렇듯, 流에게도 사이클이라는 게 있다.

굳이 말을 안해도 엄마 아빠가 좋아할 행동만 하며, 알아서 '천사'이기를 추구하는 듯한 때가 있는가 하면, 자신에게 주어진 모든 능력을 동원해 엄마 아빠를 골탕먹이고자 애쓰는 때가 있다.

어제부터 좋지 않은 사이클이 시작된 듯 했다.

오늘 아침식사 시간. 流는 언제나 그렇듯 차려놓은 음식 중에 오로지 자기가 좋아하는 것들만 골라 입에 넣었고, 당연하게도 엄마 아빠에게 온갖 잔소리를 듣는 처지가 되었다. 하지만, 流는 좋지 않은 사이클을 타고 있었고, 급기야는 다음과 같이 엄마 아빠에게 말했다.

"우리 집 규칙들이 너무 마음에 안들어!"

이에 엄마 왈, "규칙들이 엄마 아빠가 지키기 좋은 것들 뿐이라는 생각이 들어?"

"응! 엄마, 아빠만 좋은 규칙들이야. 流가 새 규칙을 만들거야!."

그리하여, 流가 선포한 규칙은 다음과 같은 것이었다.

"모든 규칙을 지키기 않은 것이 우리집 새로운 규칙이야!"

아이디어의 참신함은 높이 살만하나, 도저히 엄마 아빠의 양보를 얻어낼만한 종류의 규칙이 아니었다.

流의 일방적인 선포에 대해 엄마, 아빠는 즉각적으로 거부권을 행사했고, 아침부터 열이 나기 시작한 流는 그렇다할 저항도 해보지 못한 채, 제안했던 규칙이 시간의 흐름과 함께 망각되고 마는 것을 지켜보아야 했다.

Posted by aniooo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