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저는 빵을 정말 좋아하는데 그 중 크루아상을 정말 좋아해요.

편의점에 갔더니 이렇게 포장된 크루아상을 판매하고 있어서

호기임에 한번 구매해보았습니다.

포장은 정말 빵 속살이 부드럽고 초코도 듬뿍 들어있을 것 같은데

역시 겉포장에 있는 그림과는 좀 다르더라구요.

그래도 먹기전에 모르니 한번 먹어보았어요.



그런데 역시 비주얼만큼 맛도 딱 그정도네요.

제가 좋아하는 크루아상 맛이 전혀아니어서 많이 실망했어요.

역시 포장지에 있는 그림은 믿으면 안되는건가봐요..

빵은 역시 빵집에서 먹는게 제일이네요.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잉여토기 2015.12.15 23:3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포장지에 있는 여자는 빵이 맛있는지
    두팔벌려 빵을 들고 있기까지 한데,
    속은 느낌 들었겠네요 ㅠㅠ

  2. 카멜리온 2015.12.21 18: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 이거마트에서 많이보이더군요. 그런데.. 딱봐도 크루아상같은 느낌이 안나는군요 ㅡ.ㅡ; 모닝롤같은 느낌.

  3. 1466106801 2016.06.17 04:53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제 블로그도 놀러오세요~

  4. 1467590744 2016.07.04 09:05 Address Modify/Delete Reply

    좋은글 감사


일을 하다보면 스트레스가 너무 많이 쌓인다는 느낌을 받을 때가 있어요.

항상 혼자 많이 먹거나 음악을 듣는 식으로 스트레스를 풀었는데

요즘에는 이런 방법이 도저히 먹히지 않는 것 같아요.

그래서 어떤 방법으로 스트레스를 풀어야 할까 고민하다가

친구와 pc방에서 게임을 즐기게 되었는데

스트레스가 확 풀리는 느낌을 받아서 요즘들어 부쩍 자주가고있어요.

게임을 잘하는 편은 아니지만 그냥 그 순간을 즐길 수 있어서 좋은 것 같네요.



봄 여름이었으면 음악 페스티벌을 다니겠지만

아무래도 그런 공연은 겨울이 비수기이다보니 갈만한게 없거든요.

그래서 pc방을 선택했는데 괜찮은 방법인 것 같아요.

실내라 따뜻하고 먹거리도 있고 게임도 할 수 있구요.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방쌤』 2015.12.13 11: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거리가 있다는게 정말 좋은거죠~
    그래서 저는 여행을 다닌답니다^^

  2. 생명마루한의원 일산점 2015.12.13 20:2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행복한 일요일 밤 되세요^^

  3. 잉여토기 2015.12.13 23:2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pc방 키보드 불빛 화려하네요.
    제가 가끔 가는 평택 세교동 pc방 스타일 하고 비슷해요.

  4. Red 카랑코에 2015.12.14 18: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는 1년에 pc방을 딱 2번가요.
    설날 기차표, 추석 기차표 예매할 때. 이렇게 2번이요.

    나름의 스트레스 해소 방법을 찾는 것도 중요한듯해요.
    지치더라도 다시금 시작할 힘을 주니까요.
    그런데 윗분 말씀대로 키보드 정말 화려하네요. ^^


친구가 드디어 3년 넘게쓴 핸드폰을 바꾼하고해서

그 역사적인(?) 현장에 따라갔다 왔어요.

원래 이 친구가 전자기기에 그렇게 관심있는 편이 아니라서

한번사면 3~4년은 기본으로 사용하거든요.

이 전에 쓰던거는 어떻게 썼나 싶을정도로 액정도 박살나있고

배터리도 빨리달던데 아직 살아있다면서 계속 쓰던 친구...

결국 핸드폰이 완전히 고장나니 바꾸네요.

게다가 제일 최신 기기인 v10이라니...



디자인도 완전 예쁘고 일단 속도가 빠르니 좋더라구요.

친구도 전에 폰쓰다가 바꾼폰쓰니 자전거타다 ktx타는거같다고 할 정도니...

저도 폰을 바꾼지 이제 한달정도밖에 안됐지만

최신기기를 만지작만지작하는 친구가 부럽네요.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eborah 2015.12.11 04:1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폰이 넘 느린데, 새로 업그래이드 해야할까봐요. ㅜㅜ

  2. 까칠양파 2015.12.11 15: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바꾸고 싶은데, 요즘 가격이 너무 비싸서, 못하고 있어요.ㅎㅎ


올 여름 휴가때 찍었던 사진을 정리하다가

시원한 계곡 풍경을 보니 다시 여름으로 돌아가고 싶네요.

사람은 참 특이한 것 같아요.

여름에는 그렇게 더워서 짜증나고 빨리 겨울이 왔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막상 겨울이 오고 날씨가 추워지니까 또 여름이 왔으면 하고요.

정말 변덕이 심한 것 같아요.

여름에는 먹을것도 많고 시원하게 물놀이를 할 수 있어서 좋긴하지만

더위는 정말 참기 힘든 것 같네요.

그래도 겨울에는 스키도 타고 겨울 나름대로의 즐길거리가 많아서 좋아요.

옷도 겨울에는 선택의 폭이 넓어져서 개인적으로는 가을 겨울을 선호합니다.

여러분은 어떤 계절이 좋으신가요?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까칠양파 2015.12.08 17:5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여름을 4번째로 좋아합니다.
    겨울은 3번째로 좋아하고요.ㅎㅎㅎ

새 블로그는 流STORY 입니다. 

새로 流 블로그를 만들었습니다. 왜 자꾸 블로그를 여기로 옮겼다, 저기다 옮겼다 하는지 모르겠지만... 
, 아빠가 더 멋진 걸 만들었다네요? 
과연 더 멋질지 의문스럽긴 하지만... 

근데, 블로그에 글이나 사진을 올리기가 훨씬 편해졌다고는 해요. 
wordpress라는 걸 이용해서 만들었다는데, 그게 뭔지 저도 잘 몰라요. 

iPhone에서 바로 올릴 수 있게 돼서, 더 많이 블로깅할 수 있다면 그게 제일 좋은 거 같긴 하네요. 
앞으로 블로그 갱신은 새 블로그에서만 이루어진다고 그러네요. ㅠ.ㅠ
그래도, 다행이 이 블로그에 있는 데이터를 다 그대로 가져갈 수 있다고 해요. ^^
여러분께서 써주신 답글도 모두 다 함께.

새 블로그는 流STORY 입니다.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자녀교육에 좋은 말이 많아서 옮겨 놓는다.

子育てにいい


生きるということは、甘くはないのです。とても厳しいことです。困難なことに遭遇したときは自分の中に「よっしゃー!」というつよい気持ちがないと、とても乗り越えてはいけません。

ひきこもりや、働けない大人たちがこんなに増えてしまったのは、生きることが大変だということを、誰も教えなかった結果です。「若いときの苦労は、買ってでもしろ」とよく言いますが、苦労をなるべくさせないように、させないように育ててしまった。 16~17

살아간다는 건 결코 쉽지 않다. 매우 힘든 일이다. 어려움에 조우했을 때 스스로 "해내야지!"라고 다짐할 수 있는 강한 마음이 없다면 결코 극복할 수 없다.

히키코모리(학교에 가지 않고 자기 방에서만 사는 사람)나 일할 마음이 없는 어른들이 이렇게 늘어난 것은, 살아가는 것이 힘들다는 것을 아무도 가르쳐주지 않았기 때문이다. "젊을 때 고생은 사서 해라."라는 말이 있는데도, 될 수 있으면 고생하지 않고 성장하게 끔 해온 게 현실의 부모들이다.


苦労を乗り越える力のない子どもが増えた一因には、世の中が近代化され、合理化されて、便利になってしまったことが挙げられます。

 私たちの小さいころは、不便な思いをしたり、がまんする経験というのは、日常生活の中にたくさんありました。その前の時代は、さらに何倍もあったでしょう。しかし現在では、「子どもに不自由な思いをさせる」ということが、難しくなっています。 18

어려움을 극복해내지 못하는 아이들이 늘어난 이유 중 하나로, 세상이 근대화되면서 모든 것이 합리화되고, 편해져버린 것을 꼽을 수 있다.

우리들이 어렸을 때는 많은 것이 불편했고 일상적으로 참는 경험을 해왔다. 그 이전 시대에는 우리보다 몇배는 그러했을 것이다. 그러나 지금은 "아이들이 불편한 경험"을 할 기회가 없어지다시피 했다.


「もし外で失敗したらかわいそう」「イヤな気持ちを味あわせたくない」という親心から、お母さんがさせているでしょうが、そのような「今だけの取り繕い」が、将来どんな結果につながるのかを真剣に考えて欲しいと思います。 

子どもは、失敗して恥をかく経験を重ねながら、次第に失敗しないようになっていくものなのです。子ども時代にたくましさを身につけさせなければ、将来、子ども自身が大変な目に遭うことになります。 20~21

'밖에서 (사람들이 보는 데서) 실패하면 불쌍하니까." "속상한 기분이 들지 않게 해주고 싶어서"라는 마음에 엄마들이 그러는 것이겠지만, 이와 같은 '근시안적인 배려'가 장래 어떠한 결과로 이어지는지 진지하게 생각해야 한다.

아이들은 창피한 경험과 실패를 거듭하며 조금씩 실패를 줄여가게 되는 것이다. 어린시절에 실패에 주눅들지 않는 굳센마음을 갖지 않으면, 장래에 아이 자신이 큰 어려움을 겪게 된다.


近所とのつながりが薄れてしまった今では、親たちも人間関係が苦手です。むかしのように気軽に人に頼ったり、頼られたりということはなくなりました。(中略)

そんな親たちの姿からは、子どもは「人とのつきあい方」を学ぶことはできません。

私たちは、「かかわりをストレスと感じない人」「かかわりこそ喜びであると感じる人」を育てなければなりません。バイ菌への耐性のように、自力でトラブルを乗り越える心の力を育てなければなりません。そのために大切なのは、なんといっても「場数」と「経験の豊富さ」なのです。 23

이웃과의 친근함이 희박해진 지금, 어른들도 인간관계에 소극적이다. 옛날처럼 가벼운 마음으로 다른 사람에게 의지하거나, 다른 사람에게 도움을 주는 일이 없어지다시피 했다.(중략) 

이러한 부모 모습에서는, 아이들은 '사람을 접하는 법'을 배울 수 없다. 우리는 '사람과의 만남에 스트레스를 느끼지 않는 사람' '사람과 함께하는데서 즐거움을 느끼는 사람'을 키워야 한다. 병균에 대한 내성을 키우는 것처럼, 스스로의 힘으로 트러블을 이겨내는 마음의 힘을 키워가지 않으면 안된다. 그러기 위해 중요한 것은, 무엇보다 '사람과 많이 만나는 것'과 '풍부한 경험'이다.


遊びの質は、人格形成上、とても大きな差になります。子どもを総合的に、魅力的に育てる最高の環境は、「①縦の人間関係のある②子どもだけの③外遊び。できれば④自然の中で」というものです。 46

놀이의 질은 인격형성에 있어 굉장한 차이를 가져온다. 모든 방면에서 매력적인 아이로 키우기 위한 최고의 환경은 "1. 종적인 인간관계가 있는 2. 아이들만의 3. 바깥놀이. 될 수 있으면 4. 자연 속에서" 이다.


「子どもが伸びる家とは、どんな家でしょう」と、ときどき聞かれます。

いままで様々なケースを見てきて言えることは、小さいころに子ども部屋を与えると、あまりよい結果にならないということです。

どんな態度で勉強に取り組んでいるのか親には見えないし、書き順の間違いや字の汚さを指摘したり、姿勢を正したりすることもできません。(中略)

子ども部屋に意味を持たせるとすれば、片づけの練習でしょう。「この部屋はあなたの責任で、きれいにしなさい」ということは、しつけに役立ちます。 198

"아이에게 좋은 집은 어떤 집일가요?"라는 질문을 가끔 받는다.

지금까지 여러 케이스를 봐오면서 내린 결론은, 어릴 때 아이한테 방을 주는 건, 별로 좋은 결과로 이어지지는 않는다는 것이다.

어떤 태도로 공부하는지 부모가 확인할 수 없으며, 글자쓰는 순서라든지 글모양을 지적하거나, 자세를 고쳐줄 기회도 없어진다. (중략)

아이 방이 있는 것에 굳이 의미를 부여하자면 치우기연습이 된다는 점. "이 방은 네가 책임지고 깨끗하게 관리하거라."라고 하면 아이 교육에 도움이 된다.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벚꽃이 한창이네요. 그래서 꽃구경할 겸 나왔습니다.
꽃이 참 예쁘네요. 


사람들도 참 많았어요.


꽃구경 다 한 후에 점심 먹으러 '스나모'라는 델 갔죠.
점심 먹고 집에 가려는데, 그 건물 안에서 아이들을 위한 자그마한 이벤트를 하네요.


류가 얼마나 신나했는지, 류는 벚꽃구경보다 이게 훨씬 더 재밌었답니다.







Posted by aniooo

댓글을 달아 주세요